오늘 홍두표 회장님을 만난 일은 전혀 생각도 못한 일이었다.

창의토론 방송전 점심시간에

혹시나하여 무심결에 홍두표 사장님 소식을 제주대학교 송재호 교수님께 여쭈어보았는데
탐라대학교 양연근 교수님으로부터
오늘 방송할 JIBS회장으로 계신다는 소식을 전해들었다.
아 ~ 7년 전쯤인가? 제주도에 새로 개국할 방송국 오픈을 도
와주고 있다고 말씀하셨었는데...그 방송국이 JIBS였다니...
너무나 반가웠다.

방송을 마치고 토론자 모두 홍두표 회장님을 뵈러갔다.
이연택 교수님이 한국문화관광연구원장시절에
홍두표 회장님이 한국관광공사 사장이셨기 때문에
두 분 역시 잘 알고 계셨다.

홍회장님께서 나에게 그 동안 변하지 않고 그대로라고 말씀하셨다.
나는 홍두표 회장님의 진정한 펜이다.
일에 대한 열정을 존경하고
인간적인 심성에도 경의를 표한다.

더불어 오늘 이연택 교수님과 대화할 기회를 가짐으로써
그 분의 진면모를 알게되었다.
깊은 영성과 삶과 직업에 대한 진실한 태도를 보았고
상업주의에 치우쳐 있는 다른 교수들과 달라보였다.

오늘 만난 토론자 모두 서로에게 유쾌한 파장이었다.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