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세상에서 서로서로 필요하기 때문에 생기는 사람사이의 관계외에도

전혀 성질이 다른 또 하나의 특별한 관계가 있다는 사실을 놀랍게도 깨달은 것입니다.

... 그저 막연히 한 사람이 딴 사람에게 필요한 때가 있다는 사실 말입니다.

말하자면 한 사람이 다른 한 사람을 사랑하고 그에게 봉사할 필요가 있으며

알료샤는 자신이 바로 그런 사람으로 자라나 있다는 것을 알게 된 것입니다.

'Amusement Story > Book'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림동화 & 그림형제  (0) 2018.11.15
톨스토이 "세아들"  (0) 2018.11.15
톨스토이 "항아리 알료샤"  (0) 2018.11.14
톨스토이 "첫슬픔"  (0) 2018.11.14
톨스토이 "사랑이 있는 곳에 신이 있다'  (0) 2018.11.14
톨스토이 "도둑의 아들"  (0) 2018.11.14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