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관장을 하는 목적은 체내의 독소를 제거하고 통증을 완하 하기 위해서이다.

카페인은 입으로 마실 때는 해롭지만 직장으로 들어가면 다른 효과를 준다. 카페인이 직장 점막 을 통해 흡수되어 곧바로 간으로 들어가서 담즙의 배출을 도우면서 간에 있는 독소를 뽑아내는 것이다.


최근의 연구에 의하면 팔미테이터스라고 불리는 커피 속의 화합물들이 글루타티온-에스-트랜스퍼레이스라고 불리는 간의 중요한 효소를 자극한다고 한다. 이 효소는 혈관에서 프리 래디컬(유해산소)을 제거하는데 커피 관장은 간의 이 효소 활동을 정상보다 600내지 700퍼센트 높여준다고 한다. 커피 관장이 행해질 때 모든 체내의 혈액은 적어도 다섯번 간을 지나가게 된다. 체내의 혈액은 3분마다 간을 통과하기 때문이다.


카페인을 포함하여 커피 속에 있는 테오브로민, 테오필린 등과 같은 화학물질도 독성 담즙의 배출을 돕는다고 한다.

 

'Healthy Story > Fast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독요법  (0) 2009.04.25
커피관장 효능  (0) 2009.04.25
커피관장 목적  (0) 2009.04.25
커피 관장법  (0) 2009.04.25
왜 유기농커피인가?  (0) 2009.04.25
관장용 커피만드는 법  (0) 2009.04.25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