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thy Story/Food Ingredients'에 해당되는 글 21건

  1. 2015.04.05 단백질 함량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2. 2012.06.10 샌드위치 평가기준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3. 2011.08.28 소금 이력추적 캠페인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4. 2011.01.05 블루베리가 대한민국을 강타하고 있다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5. 2011.01.05 소금관련 상품가지 기준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6. 2010.11.15 생채식과 화식이 주는 느낌의 차이점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7. 2010.11.15 부모를 위한 식재료 공부 Tip!!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8. 2010.04.28 효소의 중요성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9. 2010.04.24 음식재료의 중량감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10. 2009.08.22 친환경 수퍼마켓 이팜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두부(콩)          16%

글루텐(밀가루) 70%

옥수수             13%

쌀                    8.6%

대두 강낭콩 등  10-35%

아몬드, 호두     14-30%

캐슈넛, 잣,

헤이즐넛 등

호박씨, 참깨     18-24%

해바라기씨 등

브로콜리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1. 재료

   1) 소금

      천일염, 높은 온도에서 구운 죽염(0)

      정제소금, 화학소금, 맛소금, 암염, 낮은온도에서 구운소금 (X)

 

   2) 소스

 

   3) 기타 채소류

 

2. 재료 영양구성

 

3. 맛

 

4. 빵 컷 모양 및 사이즈

 

5. 데코레이션 및 컬러의 조화

 

6. 재료 형태유지 상태

 

7. 포장 디자인, 브랜드 노출 및 디테일 이미지메이킹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아무리 값비싼 유기농 식품 또는 친환경 프레미엄 식품이라 해도
어떤 소금으로 음식을 했느냐가 건강식품으로서의 부가가치 척도를 결정하는 관건이 됩니다.

외식이 두려운 이유는 소금을 비롯한 조미료때문이죠.
싸구려 수입 쌀을 사용하고
정제소금 화학소금을 쓰고
정제설탕이면 그나마 낫지만 삭카린으로 김치담그고
포화지방산 기름에 것도 튀김한 기름을 두었다가 재탕하고
이러면 정말 쓰레기음식이 되버립니다.

우리 몸의 세포를 죽이는 정제소금으로 담근
간장, 된장, 고추장으로 끓여준 찌게가 무엇을 의미할까요?

어떤 식당을 가시더라도
내가 돈 주고 제공받는 음식에
어떤 소금을 썼는지는 물어보고 드시길 권유합니다.

된장, 간장, 고추장도 어떤 소금으로 담근 것인지 꼭 물어봐주세요.

식당주인들이 소금의 차이를 모른느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왜 정제소금이나 꽃소금 맛소금으로 음식을 하면 않되는지 알려주시고
인간의 정상세포를 죽이는 이런 소금으로 음식을 하는 식당을 거부해 주세요.
그래서 식당주인들을 깨우쳐 주세요.
그들도 알게되면 정상소금인 천일염을 쓸 것입니다.

좋은 천일염을 볶은 소금이 좋다고
볶아 쓰는 곳 또한 무지의 소치이니
높은 온도가 아니면 함부로 볶는거 아니라는 것도
주변에 많이 많이 알려주세요.

너무나 건강에 무지한 행위들이 보편화되어 있어서
작은 것 하나하나 깨어나야 합니다.
서로가 서로를 깨워주세요.

어떤 식재료를 선택하는지는 우리가 무지에서 깨어나는 것에서 부터
출발합니다.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참 재미있는 현상이다.
작년에 화천군수님으로 부터 블루베리 잼을 선물받고 부터
국내 지자체들이 경쟁적으로 블루베리를 생산하고 있다는 것을 알았다.

심지어는 개인들에게 파는 블루베리 묘목도 시장에 등장했고
그 가격이 꽤나 비싸다.(2만-2만5천원/1그루)

화천에는 교수직을 그만두고 블루베리농사를 짓는 매니아가 계신다고 들었다.
화천 정갑철 군수님도 작년 한해 400평 규모로 블루베리 농사를 지으셨다고 한다.

왜 우리나라에 블루베리가 뜨고 있을까 궁금하여
관광마케팅 계간지인 "익사이팅 코리아" 봄호에

블루베리가 유행하고 있는 이유!! 블루베리 마케팅과 향후 전망에 대해서 다루어보려고 한다.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과자류 : 99% 이상 정제소금이므로 아이들 건강에 문제를 준다.
            최근에 나온 새우깡(?)에 천일염을 사용하기 시작했다. 땡큐 농심!!

장류    : 아무리 GMO가 아닌 유기농 국산콩이나 고추로 담근 된장 고추장이라 하더라도
            소금을 정제소금으로 썼다면? 바로 쓰레기 상품이 되어버린다.
            장류의 가치를 높이려면
            국산 유기농 콩 또는 고추 + 최저 3년이상 간수 뺀 천일염 또는 1회-9회 죽염을 쓸 수록
            건강을 위한 상품가치는 따따따블이 된다. 모든 발효식품에 동일 적용.

김치류 : 소금을 어떤 것으로 사용했느냐에 따라서 아삭거리는 식감이 달라진다.
            천일염이 아닌 정제염으로 쓸 경우 쉽게 물러버린다.

버터 등 : 소금에 따라 가치를 재평가 해야한다.
              좋은 소금은 아무리 많이 섭취해도 물이 안켜지는 반면
              나쁜 소금이 들어갔을 경우 물이 켜진다.
              몸이 나쁜 것을 배출해 내기 위한 정화작용의 일환으로 물을 끌어들이는 것이다.

기타 식품 : 모든 식품을 고를 때 소금이 어떤 소금인지 우선적으로 살펴야 한다.

최근에 대상과 CJ에서 신안 천일염을 위해 대규모 투자를 시작했다.
너무나 감사한 일이다.
이제는 더이상 인류의 세포를 해치는 정제염이 시장에 등장해서는 안된다.
소비자가 깨어나면 될 일이다.
찾는 사람이 없다면 상품은 더 이상 존재하지 않을테니...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최근 두어달 곡류를 배제한 식사를 하다가
요즘들어 떡국떡 위주의 요리를 먹다보니
곡류와 화식이 주는 무거움과 더부룩함을 다시 느끼게 되었다.

양념이 주는 자극을 혀가 부담스러워하고
곡류가 주는 무거움을 장이 부담스러워한다.

역시 자연이다.
인간의 몸은 자연 그대로의 상태가 부담없으므로
인간의 몸은 육식보다는 채식이
채식중에서도 화식보다는 생채식이 제격이다.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1.           식품성분을 반드시 읽어보는 습관을 가지자.

2.           특정식품이 좋으면 왜 좋는지 나쁘면 왜 나쁜지 소문만 접하지 말고 정확한 이유를 알려고 노력하자. 아이들에게 학교공부를 하라고 시키는 만큼 아이들 식단을 책임지고 있는 부모역시 식단에 대한 기본 식품공부 또한 게을리해서는 안될 일이다.

3.           GMO, MSG, 정제소금, 합성착향료, 액상과당, 유기농, 친환경 등등이 무엇을 의미하는지의 개념을 제대로 공부하자.

4.           암예방에, 아이들 아토피에 채식이 좋다는 말은 들었는데 채식이 건강에 어떻게 직결되는지 제대로 알자.

5.           학교앞에서 아이들에게 팔고 있는 핫도그, 튀김류 등이 커가는 아이들의 건강한 세포에 어떤 작용을 하는지 한 번쯤 알려고 노력해보자.

'Healthy Story > Food Ingredien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금관련 상품가지 기준  (0) 2011.01.05
생채식과 화식이 주는 느낌의 차이점  (0) 2010.11.15
부모를 위한 식재료 공부 Tip!!  (0) 2010.11.15
효소의 중요성  (0) 2010.04.28
음식재료의 중량감  (0) 2010.04.24
친환경 수퍼마켓 이팜  (0) 2009.08.22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오늘 박국문 효소에 매실효소와 당귀효소를 주문했다.

많은 사람들이 효소를 만들고 있지만

박국문 대표님이 만든 효소맛은 확실히 다르다.

1) 재료가 야생초라는 점
2) 설탕은 원당이라는 점
3) 발효시간이 길다는 점

박국문 효소의 맛중에서 특이한 점은 바로 새콤한 맛이다.

이 새콤한 신맛이 바로 효소의 진위를 가르는 기준이기도 하다.

효소는 우리 몸 자체에서 생성하는 소화효소를 제외하고는

외부에서 공급을 해주어야 한다.

매실 효소나 당귀 그리고 머루 효소원액을 사서

물로 희석시켜 아이들 음료대용하면 정말 최고급 음료가 된다.

시중에서 사먹는 음료는

100% 과일쥬스라는 것에 조차 합성착향료 등

온갖 색소에 안좋은 단맛 재료 등이 난무하고 있어서

아이들 건강을 생각한다면 절대 사먹일 일이 아니다.

정말 단언하건대

이 세상 건강음료는 딱 세가지이다.

1. 물
2. 효소
3. 즉석에서 짠 야채 및 과일즙

이런 관점에서 볼 때

풀무원은 좀더 진보한 회사이다.

I am Real이라는 제품에서

100% 과일즙을 선보이고 있고

유통기간도 2주이다. 

또한 풀무원 자회사에서

녹즙을 판매하고 있는데

대한민국 국민 건강을 위해 정말 이런 제품을 제공한다는 것은

훈장감이다.

풀무원... 대표이사님 존경합니다.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고형물질로 된 음식이 장과 몸을 무겁게 하고 있다.
오랜동안 습관이 되어온 식사이지만
이젠 몸과 정신이 고형물질대신 액체를 원하고 있는 듯 하다.

채식의 재료중에서도
특히 곡류가 장과 몸을 무겁게 한다.

생과일은 몸을 무겁게 하는 대신 허하게 만든다.
그러므로 야채와 생과일을
가능한한 즙으로 만들어 마시는 것이
훨씬 포만감과 함께 가벼운 느낌을 준다.

몸과 마음은 이미 리퀴드를 원하지만
예전의 기억이 살아있는 두뇌는
때로 따뜻하고 씹히는 음식을 원한다.

하지만 이내 더부룩함과 무거움으로
불편한 느낌을 느끼게 되고
또 다시 리퀴드로의 선택을 다짐하는
사이클이 반복된다.

그러나 또 다시 습관처럼 
고형물의 음식을 찾고마는 식습관을
바꾸는데에는 시간이 필요할 것 같다.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

동원 홈푸드에서 직영하는
친환경 수퍼 6호점이 우리동네에 생겼다.

동원이어서 무척 반가웠다.
작년에 동원 부회장님께서 미국에 3개월출장중이실때
만나려고 했던 목적이 바로 이거였는데
이제 잊혀졌던 그 때 그 건이 다시 생각났다.

조만간 동원 부회장님을 다시 만나야겠다.
이팜으로 인해 동원은 완전히 이미지 변신을 할 수 있을 것 같다.
시기 적절하고 참 고마운 일이다.

이제 통밀밀가루와 통밀국수를 사러 채식식당이나
팔당생협까지 가지 않아도 된다. 사재기하지 않아도 된다.
채식코너를 더 보탠다면 분명 사업적으로도 차별화 될 것이다.



'Healthy Story > Food Ingredien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효소의 중요성  (0) 2010.04.28
음식재료의 중량감  (0) 2010.04.24
친환경 수퍼마켓 이팜  (0) 2009.08.22
순수 채식가(비건)의 여행용 조미료 팩케지 공개  (0) 2009.07.08
가야농장 사과쥬스  (0) 2009.05.13
갈색 예찬론  (0) 2009.04.30
Posted by Vegan & Green TheBeetleKim